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세계 최초 교회용ERP - 만나ERP
Untitled Document
 
 
 
 
▣HOME>소식및자료>새소식
 
한기총 제27대 대표회장에 정서영 목사 당선
홍보부 2024-01-30 16:11:09 690

정서영 대표회장, “최선을 다해 한기총을 지키고, 통합에도 힘쓸 것”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는 30일(화)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아가페홀에서 제35회 정기총회를 열고, 현 대표회장인 정서영 목사(예장개혁 총회장)가 제27대 대표회장으로 당선됐다.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엄기호 목사)의 주관으로 치러진 대표회장 선거에서 단독 후보인 정서영 목사를 총회대의원들이 만장일치 기립박수로 추대했다. 정 목사는 앞서 소견 발표를 통해 “지난 회기 한기총 정상화에 힘썼고, 한기총이 대내외적으로 상당히 신임을 얻고 있다는 주변의 평가도 있었다”며 “한기총이 다시 원래의 자리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제게 주어진 일을 끝까지 마치고 싶은 마음”이라고 연임에 도전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정 목사는 이날 총회 보고서에 실린 소견서에서 “한기총은 한국교회를 변화시키고 새로운 부흥을 선도해야 하는 막중한 책임이 있다. 이를 위해서는 먼저 기독교 연합기관이 하나가 되어야 한다”며 “하나가 되지 못하면 힘이 분산되기 때문에, 한국교회에 그리고 정부나 사회에, 아주 제한적인 영향력만 행사할 뿐”이라고 했다.


 이어 “한국교회에 산적해 있는 동성애 문제나 차별금지법 문제나 기타 등등 여러 가지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데 힘이 분산되면 안 된다”며 “저는 한기총 이름으로 이런 문제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했다.


 정 목사는 “저는 최선을 다해서 한기총을 지킬 것이고 그리고 통합에도 꾸준히 대화를 시도할 것이다. 한국교회와 한기총이 원하는 통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올 한 해에 한기총의 모든 교단과 단체가 하나로 똘똘 뭉쳐서 한기총을 바로 세우는 데 최선을 다하게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했다.



 아울러 “저는 한기총이 새롭게 변화되고 국민과 한국기독교와 사회와 정부로부터 명실공히 한국의 기독교를 대표하는 연합기관으로써 새로운 역할을 감당하는 한기총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이 밖에 이날 총회에서는 2023년 각 회의 및 사업, 감사결과 보고를 받았고, 2023년 결산 및 2024년 예산안을 승인했으며, 임원회와 실행위원회를 차례로 통과한 정관개정안을 가결했다.



 회의에 앞서 드려진 예배는 공동회장 안이영 목사의 사회로, 공동회장 이현숙 목사가 기도하고, 명예회장 박홍자 장로가 성경봉독을 했으며, 증경대표회장 엄신형 목사가 ‘기적의 역사’(사도행전 3:6~10)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엄신형 목사는 “한기총 모든 회원들이 합심해 예수를 전하는 2024년이 되자. 사도들이 그랬던 것처럼, 우리도 ‘한기총을 보라’ ‘기도하는 우리를 보라’ ‘합심하는 우리를 보라’”고 전하며, “하나님의 기적을 일으키는 한해가 되자”고 했다. 회의는 명예회장 김용도 목사의 기도로 폐회했다.


         
정서영 대표회장, STOP WAR 아이스버킷 챌린지 홍보부 2024.01.31
목사라는 신분과 친분을 이용하여 불법 촬영한 행위를 규탄한다 홍보부 2024.01.25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